PR 게시판

보도자료

[2021.06.30 매일신문] '대구 의료기기 4개사 두바이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서 45만달러 계약 체결'

업체관리자

view : 600

'기사 링크로 연결하기'

엠모니터, 퍼비스코리아, 파인메딕스, 나눔컴퍼니
307개사 접촉, 600만달러 계약상담

 

코로나19 진단키트 제조사인 대구의 엠모니터 관계자가 두바이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에서 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코로나19 진단키트 제조사인 대구의 엠모니터 관계자가 두바이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에서 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지역 의료기기 기업 4개사가 중동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이자 세계 4대 의료기기전시회로 꼽히는 '2021 두바이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에 참가해 중동시장 공략에 나섰다.

대구시는 지난 21~24일 두바이 월드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두바이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에 엠모니터, 퍼비스코리아, 파인메딕스, 나눔컴퍼니 등 4개사와 함께 참가했다고 30일 밝혔다. 4개사는 307건의 상담실적과 함께 616만달러의 상담, 45만달러의 계약체결 실적을 기록했다.

코로나 체외진단키트 제조사인 엠모니터는 30분 이내 99% 검사정확도를 갖춘 코로나19 진단키트를 통해 행사장을 찾은 바이어들로부터 높은 수준의 기술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이끌어냈다.

퍼비스코리아는 혈소판 풍부혈장(PRP) 추출 키트를 출품했다. 주사기 일체형 키트로 채혈 후 즉시 원심분리가 가능해 혈액을 별도로 옮겨담는 과정이 없어 감염 가능성을 최소화하고 가격면에서도 경쟁력을 갖춰 많은 관심을 받았다.

파인메딕스와 나눔컴퍼니는 대리상담 및 비대면 화상상담을 통해 전시회에 참가했으며 각각 내시경시술기구, 지방흡입용주사기 제품 수출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두바이 국제의료기기전시회는 코로나19 발발 이후 대구시가 1년 반 만에 처음으로 참가 지원하는 전시회로 중동시장과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경제교류를 촉진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 지역기업들의 수출 실적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김윤기 기자 yoonki@imaeil.com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